파우스트 Fausta Gomez

ph3_19_Fausta_010

필리핀 아라얏에서 태어남, 1943년 12세에 한달간 동원됨

마을 사람들이 내가 성폭행 당한 것을

알기 때문에 나를 좋아하지 않았어요.

결혼도 다른 곳의 남자와 했어요.

ph3_19_Fausta_023

아버지가 일찍 돌아가시고, 어머니를 도와 바나나 잎을 시장에 팔기 위해 평소처럼 일을 하고 있었어요. 오후에 일본군이 와서 나를 강제적으로 트럭에 태웠어요. 그 안에는 3명의 여자와 많은 일본군이 있었어요.

나는 군부대로 사용되는 Arayat central school로 끌려갔고, 여자들은 각각 다른 방에 가두어졌어요. 다른 여자들은 볼 수 없었지만, 울음 소리는 들을 수 있었어요.

저녁에 돼서 일본군 2명이 들어와서 나를 구타하며 옷을 벗겼어요. 나는 울며 그만하라고 저항했어요. 고통스러웠어요.

다음날에는 군인이 오지 않았어요. 이후 나를 성폭행한 군인이 밤마다 왔지만, 학대하지는 않았어요.한 두달 군부대 있으면서, 그 군인에게 계속 집에 보내 달라고 항의했어요. 나를 불쌍히 여겼는지 집으로 가라고 했어요. 

ph3_19_Fausta_025
ph3_19_Fausta_022

집으로 돌아오니 집은 불 태워져 없어졌고, 어머니는 이웃집에서 열이 나서 아파 누워 있었어요. 몇 달 동안 나는 충격에 빠졌어요. 마을 사람들이 내가 성폭행 당한 것을 알기 때문에 나를 좋아하지 않았어요. 결혼도 다른 곳의 남자와 했어요.

나를 이렇게 만든 일본군이 잔인한 행위를 반성하기를 바라요. 나는 죽기 전에 정의가 세워지기를 바라요. 그리고 공식적인 보상을 원해요. 

* 얘기를 나누는 중간에 할아버지 한 분이 뒤에서 계속 지켜보신다. 나중에 누구냐고 물었더니 남편 분이라고 해서 놀랐다. 아픔을 가족이 함께 나누고 푼다는 것에 감동을 받았다.